육임학당

 >  공개수련  >  육임학당

번호 : 184 작성일: 작성자: 曉谷 김학곤 / 조회 856
심안(心眼)

     

심안(心眼)

“눈에 보이는 것만 보지 말고 마음(心眼)으로 보아라”

심안이 바로 개안력(開眼力)이다

 

영(靈), 체(體), 신(神)

사람을 볼 때는 인당(印堂, 神)을 보아라.

일월(눈)로  볼 수 없는 것들을 볼 수 있다.

 

 

포토 : 2015.06 학소대 조례

 

목록

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:
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:
제목 작성자 작성일

새해 메시지(할아버지 말씀) - 말을 아껴라! [2]

曉谷 김학곤 2018/02/02

참을 인(수련 체험담) [6]

曉谷 김학곤 2016/01/12

액재소멸 여의통성 [7]

曉谷 김학곤 2016/01/05

상수연 [3]

曉谷 김학곤 2015/12/18

자연의 흐름 [5]

曉谷 김학곤 2015/08/12

행동의 무게 [2]

曉谷 김학곤 2015/07/29

육배 (六拜) [6]

曉谷 김학곤 2015/07/20

양생술기 [5]

曉谷 김학곤 2015/07/10

심안(心眼) [5]

曉谷 김학곤 2015/07/03

마음의 시계 [6]

曉谷 김학곤 2015/06/26

삼보결실성(參步結實成) [4]

曉谷 김학곤 2015/06/19

육일신토납의 비결 [4]

曉谷 김학곤 2015/06/12

불로장생의 비결 [4]

曉谷 김학곤 2015/06/05

원공(元功) [3]

曉谷 김학곤 2014/12/04

눈 치유, 체와 영과 신은 하나 되어야 한다 [3]

曉谷 김학곤 2014/11/05
Q&A바로가기 수련체험담 수련과정(커리큘럼)